스포츠 > 야구

키움 히어로즈 핏빛 영웅 본색
키움 히어로즈 핏빛 영웅 본색
장정석 감독 “우승 목표… 4·5선발 관건”서울 히어로즈 구단이 강렬한 핏빛 ‘버건디’ 유니폼과 ‘K’가 새겨진 엠블럼을 통… 2019-01-16
[포토] 키움 히어로즈 치어리더의 공연
[포토] 키움 히어로즈 치어리더의 공연
15일 오전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 프로야구단 출범식에서 키움 히어로즈 치어리더가 신규 응원가 발… 2019-01-15
미국·대만·호주도 좋지만… 최고 전훈지는 오키나와
올 한 해 농사를 좌우할 KBO(한국야구위원회)리그 구단들의 해외 전지훈련이 2월 1일부터 일제히 막이 오른다. 기존보다 무게가 1g 이상 늘고 반발계수(공이 튀는 정도)가 더 낮은 올 시즌의 새로운… 2019-01-15
‘승부 조작으로 KBO서 퇴출’ 박현준, 멕시코에서 선수 생활 이어간다
승부 조작으로 인해 KBO리그에서 영구제명된 투수 박현준(33)이 멕시코 리그에서 뛴다. 멕시코 야구리그 술타네스 데 몬테레이는 지난 12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박현준과 계약했다고 밝… 2019-01-13
‘음주운전 물의’ 삼성 이학주 “많이 배웠고, 성숙해지겠다”
‘음주운전 물의’ 삼성 이학주 “많이 배웠고, 성숙해지겠다”
해외파 신인 이학주(30·삼성 라이온즈)가 과거 음주운전 사실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했다.이학주는 10일 대전 컨벤션센터에서 열… 2019-01-10
SK A급 선수 1인당 우승 배당금 8000만원
2018년 프로야구 최강자 자리에 오른 SK가 A급 공헌 선수들에게 8000만씩의 우승 배당금을 푼다. SK 관계자는 9일 “선수별로 정규리그·포스트시즌에서의 공헌도를 나눠서 두 항목에서 최고 등급인… 2019-01-10
[하프타임]
양의지 NC 입단식… 등번호 25 그대로 양의지(32·NC)가 8일 경남 창원 사보이호텔에서 열린 입단식에서 “우승과 준우승을 몇 번 했지만 변화해야 할 시점이라 생각했다. 두산이라는 팀에서 계속 뛸… 2019-01-09
[포토] NC 유니폼 입은 양의지
[포토] NC 유니폼 입은 양의지
양의지 선수가 8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사보이호텔에서 열린 NC다이노스 입단식에서 유니폼을 착용하고 있다. 양의지는… 2019-01-08
FA 향해… ‘일류 내구성’ 증명하라
류현진, 잦은 부상 우려 등 불식 시켜야 최지만, 유망주 넘어 주전 입지 다져야 강정호, 타격폼까지 바꾸며 복귀 총력 ‘코리안 빅리거’ 5명이 새로운 출발선에 섰다. 류현진(32·LA다저스), 오승환… 2019-01-02
[프로야구] 넥센 사라져도 ‘영웅’은 남으리
‘넥센 히어로즈’가 2018년을 끝으로 프로야구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히어로즈 구단과 넥센 타이어의 메인 스폰서십 계약이 31일을 끝으로 9년 만에 종료됐다. 새해 첫날부터 5년 동안은 키움증권… 2019-01-01
정운찬 총재 “제 부족함으로 인해 상처받은 국민께 죄송”
정운찬 총재 “제 부족함으로 인해 상처받은 국민께 죄송”
정운찬 KBO 총재가 31일 “제 부족함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국민 여러분에게 깊은 사과를 드린다”고 말했다. 정 총재는 이날 … 2018-12-31
김시진 KBO 기술위원장 “야구 팬심 먼저 돌려야죠”
김시진 KBO 기술위원장 “야구 팬심 먼저 돌려야죠”
“기술위원 구성… 새달 말까지 감독 선임 KBO·감독 사이에 발 빠른 조력자 역할” AG 대표 선발 논란 등 추락한 신뢰 회복“팬… 2018-12-31
KBO, 김시진 신임 기술위원장 낙점…“어려운 시기에 맡게 돼 부담”
KBO, 김시진 신임 기술위원장 낙점…“어려운 시기에 맡게 돼 부담”
김시진(50) 전 롯데 감독이 KBO 신임 기술위원장으로 낙점됐다. KBO는 30일 신임 기술위원장으로 김 전 감독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2018-12-30
[프로야구] KT 제외 9개 구단 외국인 영입 마무리
2019년 KBO리그 무대에서 활약할 10개 구단 외국인 선수 영입이 마무리 국면에 접어들었다. 두산은 지난 26일 쿠바 출신 아이티 국적의 타자 호세 미구엘 페르난데스와 계약금 5만 달러, 연봉 30만 … 2018-12-28
[프로야구] 스프링캠프 마땅한 곳 못 찾는 야구
오키나와, 겨울 비 잦고 日 경기 어려워 美 애리조나주, MLB 입소에 대여 꺼려 내년 스프링캠프 일정은 2월 1일부터 시작되는 가운데 KBO리그 10개 구단들이 캠프 장소를 물색하느라 골머리를 앓고 … 2018-12-28
올시즌 MLB 화제 24위 ‘추신수의 아시아 빅리거 통산 최다 홈런’
올시즌 MLB 화제 24위 ‘추신수의 아시아 빅리거 통산 최다 홈런’
추신수(36·텍사스)의 아시아 타자 최다 홈런 신기록이 올시즌 미국프로야구(MLB)를 빛낸 순간 중 하나로 선정됐다. 미국 NBC 스… 2018-12-25
[포토] 추신수, 가족과 함께 귀국
[포토] 추신수, 가족과 함께 귀국
미국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 선수가 23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가족들과 함께 귀국하며 손을 들어 인사를 하고 있다… 2018-12-23
다저스 깜짝 트레이드 푸이그·켐프·우드 신시내티 내주고 베일리 받아
다저스 깜짝 트레이드 푸이그·켐프·우드 신시내티 내주고 베일리 받아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외야수 야시엘 푸이그와 맷 켐프, 투수 알렉스 우드와 백업 포수 카일 파머 등 4명을 신시내… 2018-12-22
목숨 건 ‘MLB 드림’ 이제 그만…쿠바 야구 선수 합법 진출 허용
쿠바 야구 선수들의 미국프로야구(MLB) 진출을 봉쇄하던 장애물이 사라졌다. 워싱턴포스트와 CBS스포츠를 비롯한 현지 매체들은 20일 MLB 사무국과 선수노조, 쿠바야구협회가 ‘쿠바 선수들이 합법적… 2018-12-21
이택근의 3년 전 ‘빠따질’… 야구계도 야구팬도 멍들었다
이택근의 3년 전 ‘빠따질’… 야구계도 야구팬도 멍들었다
이 “폭력은 정당화할 수 없다” 사과 KBO ‘선수관리 소홀’ 넥센에 경고“3년이 훨씬 지난 일이지만 진심으로 미안하다.” 문우… 2018-12-20
[포토] 이택근, 문우람 폭행 사과
[포토] 이택근, 문우람 폭행 사과
넥센 히어로즈 이택근이 1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도곡동 야구회관에서 열린 상벌위원회 참석 후 기자회견에서 고개 숙여 사과하고… 2018-12-19
상벌위 출석 이택근 “폭력은 정당화 못 해…미안하다”
상벌위 출석 이택근 “폭력은 정당화 못 해…미안하다”
문우람(26)을 폭행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물의를 빚은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 외야수 이택근(38)이 “3년이 훨씬 지난 일이지… 2018-12-19
한국야구, 세계랭킹 3위 수성…일본은 1위 탈환
한국야구, 세계랭킹 3위 수성…일본은 1위 탈환
한국 남자 야구가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세계랭킹 3위를 수성했다. WBSC는 18일 2018년 마지막 세계랭킹을 공개하며 한국이… 2018-12-18
20대 ‘뉴페이스’ 외인… KBO 젊어진다
20대 ‘뉴페이스’ 외인… KBO 젊어진다
30명 중 23명 영입… 재계약 6명 불과 몸값 100만弗 제한에 유망주 위주 뽑아 톰슨·다익손 등 1994년생 ‘젊은 피’ 등장내년 시… 2018-12-14
[프로야구] 돈이냐 선수냐… 곰·공룡 눈치 싸움 2탄
12억원에 선수 1명 더 데려오거나 18억원만 받는 조건 놓고 고민 시작 두산과 NC의 ‘눈치 싸움’ 2라운드가 시작됐다. 두 구단은 올해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인 양의지(31)를 놓고 줄다리기를 했… 2018-12-13
[프로야구] ‘극한 직업’ 포수 세계에 비쳐든 햇살
[프로야구] ‘극한 직업’ 포수 세계에 비쳐든 햇살
궂은 수비로 타격 불리… 낮은 대우 신인들 투·야수 선호로 인재 줄어 구인난에 양의지·강민호 등 몸값↑‘박봉에 격무’를 감… 2018-12-13
내년에도 SK 유니폼 입는 산체스 “또 우승하겠다”
내년에도 SK 유니폼 입는 산체스 “또 우승하겠다”
앙헬 산체스(29·도미니카공화국)가 내년에도 SK 유니폼을 입는다. SK는 12일 산체스와 총액 120만 달러(연봉 95만 달러·옵션 2… 2018-12-12
[포토] 넥센 허정협, 웨딩마치 올린다
[포토] 넥센 허정협, 웨딩마치 올린다
넥센히어로즈 외야수 허정협 선수가 오는 15일 서울 모처에서 일반인 여성과 결혼식을 올린다고 12일 전했다. 넥센히어로즈 제공… 2018-12-12
[MLB] 45세 이치로, 내년에도 시애틀맨
구단 직원으로 일했던 마흔다섯의 ‘타격 기계’ 스즈키 이치로(45)가 내년에 다시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선수로 뛸 전망이다. 스포츠호치 등 일본 매체는 10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 2018-12-12
[프로야구] NC, ‘국대 안방마님’ 양의지 125억에 품다
[프로야구] NC, ‘국대 안방마님’ 양의지 125억에 품다
계약금 60억+총연봉 65억… 12년간 ‘곰’ 생활 마침표 두산, 민병헌·김현수 이어 거물급 선수 연달아 놓쳐양의지(31)가 자유계… 2018-12-12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