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토트넘 포체티노 감독 “손흥민 대표팀 차출, 받아들이고 있다”
토트넘 포체티노 감독 “손흥민 대표팀 차출, 받아들이고 있다”
토트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팀 공격라인의 핵심으로 자리 잡은 손흥민의 국가대표팀 차출에 관해 “받아들이고 있다”라… 2019-01-05
[아시안컵] 박항서 “우리보다 약체는 없다…조별리그 통과가 목표”
[아시안컵] 박항서 “우리보다 약체는 없다…조별리그 통과가 목표”
“조별리그 통과가 현실적인 목표입니다.” 지난해 8월 1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수카르노 하타 국제공항. 2018 자카르타·팔렘… 2019-01-05
[포토] 팬들에게 인사하는 김연경…휴식 마치고 터키로 출국
[포토] 팬들에게 인사하는 김연경…휴식 마치고 터키로 출국
2018-2019 터키 여자프로배구 휴식기 동안 한국을 찾은 ‘배구 여제’ 김연경이 짧은 휴식을 마치고 5일 오전 터키로 출국했다. … 2019-01-05
박항서 감독처럼 AFC 부회장도 오만 경유해 UAE 입국 왜?
박항서 감독처럼 AFC 부회장도 오만 경유해 UAE 입국 왜?
4일 60회 생일을 맞아 결전지에 첫발을 디딘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과 마찬가지로 아시아축구연맹(AFC) 부회장도 아시안… 2019-01-05
[포토] 손흥민, ‘1골 2도움’ 트랜미어전 대활약
[포토] 손흥민, ‘1골 2도움’ 트랜미어전 대활약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이 4일(현지시간) 영국 버컨헤드의 프렌턴 파크에서 열린 트랜미어 로버스와의 2018-2019 잉글랜드축구협회… 2019-01-05
[포토] 포체티노 감독과 대화하는 손흥민
[포토] 포체티노 감독과 대화하는 손흥민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이 4일(현지시간) 영국 버컨헤드의 프렌턴 파크에서 열린 트랜미어 로버스와의 2018-2019 잉글랜드축구협회… 2019-01-05
[포토] 토트넘, 트랜미어에 7-0 ‘대승’…동료들과 승리 기뻐하는 손흥민
[포토] 토트넘, 트랜미어에 7-0 ‘대승’…동료들과 승리 기뻐하는 손흥민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이 동료들과 팀의 승리를 기뻐하고 있다. 손흥민은 4일(현지시간) 영국 버컨헤드의 프렌턴 파크에서 열린 트… 2019-01-05
‘9분 새 1골 2도움’ 손흥민, FA컵 트랜미어전 대승 견인
‘9분 새 1골 2도움’ 손흥민, FA컵 트랜미어전 대승 견인
손흥민(토트넘)의 불붙은 득점포가 식을 줄을 모르고 있다. 9분 새 1골과 2개의 도움을 한꺼번에 터뜨리며 팀의 7-0 대승을 견인… 2019-01-05
조코비치 아굿에게 1-2 패배, 카타르오픈 결승 진출 좌절
조코비치 아굿에게 1-2 패배, 카타르오픈 결승 진출 좌절
세계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32·세르비아)가 24위 로베르토 바우티스타 아굿(30·스페인)에게 무릎을 꿇었다. 윔블던 챔피언이… 2019-01-05
손흥민 9분 새 1골 2도움, BBC 해트트릭 요렌테 제치고 MOM 선정
손흥민 9분 새 1골 2도움, BBC 해트트릭 요렌테 제치고 MOM 선정
손흥민(토트넘)이 또 1골 2도움을 작성했다. 9분 사이에 이 모두를 작성한 것도 놀라운 일이다. 영국 BBC는 해트트릭을 작성한 페… 2019-01-05
FA “성탄 파티 때 코카인 흡입한 EPL 선수 제보해달라”
FA “성탄 파티 때 코카인 흡입한 EPL 선수 제보해달라”
잉글랜드 축구협회(FA)가 “코카인을 흡입해 나이트클럽에서 쫓겨난 잉글랜드 대표팀 선수의 신원과 관련한 정보를 갖고 있는 사… 2019-01-04
하든 연장 종료 1초 전 7.6m 결승 3점포, 아홉 경기 연속 35득점 5A
하든 연장 종료 1초 전 7.6m 결승 3점포, 아홉 경기 연속 35득점 5A
제임스 하든(30·휴스턴)이 연장 종료 1초를 남기고 7.62m 3점슛을 넣어 1점 차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하든은 4일(한국시간) 오… 2019-01-04
1960년 아시안컵 우승 주역 유족들 “아버님도 좋아하셨을 것”
1960년 아시안컵 우승 주역 유족들 “아버님도 좋아하셨을 것”
“아버지가 이 자리에 계셨다면 매우 좋아하셨을 것입니다. 자식으로서 도리를 다한 것 같아 기쁩니다.” 대한축구협회가 4일 서… 2019-01-04
박항서 감독 60회 생일에 아시안컵 입국, 베트남 교민들 열렬히 환영
박항서 감독 60회 생일에 아시안컵 입국, 베트남 교민들 열렬히 환영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결전지에 첫 발을 내디디며 60회 생일 축하 꽃다발을 받았다. 1959년 1월 4일 태어났으니 60회… 2019-01-04
[포토] 생일 축하 노래 듣는 박항서 감독
[포토] 생일 축하 노래 듣는 박항서 감독
박항서 감독이 아시안컵 출전을 위해 베트남 축구대표팀과 4일 오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공항에 도착하자 현지 베… 2019-01-04
원조 오빠들 수난시대
원조 오빠들 수난시대
10위 삼성 이상민·9위 SK 문경은 선수 부상·외인 농사 실패 ‘동병상련’ 공동 6위 LG 현주엽, 2시즌 만에 탈모설 ‘오빠 사령… 2019-01-04
손흥민 “아시안컵 차출, 토트넘에 미안”
손흥민 “아시안컵 차출, 토트넘에 미안”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축구대표팀 대회 통산 101번째 골을 장전한 손흥민이 3일 영국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9월에도 한 차례 팀을 떠났는데… 2019-01-04
클롭의 1월 징크스, 리버풀 리그 첫 패배, 아구에로 ‘REDS 천적’
클롭의 1월 징크스, 리버풀 리그 첫 패배, 아구에로 ‘REDS 천적’
맨체스터 시티가 안방 혈투 끝에 리버풀에 시즌 첫 패배를 안기며 승점 4 차로 따라붙었다. 맨시티는 4일(한국시간) 맨체스터 에… 2019-01-04
아시안컵 장갑 주인, 김승규냐 조현우냐
아시안컵 장갑 주인, 김승규냐 조현우냐
김, 벤투호 출전 4회… 공격 빌드업 좋아 조, 월드컵서 동물적 선방 능력 선보여지난 1956년 첫 대회부터 아시아축구연맹(AFC) 아… 2019-01-04
[2019 주인공은 나야 나] “LPGA 5연속 한국 선수 신인왕 목표”
[2019 주인공은 나야 나] “LPGA 5연속 한국 선수 신인왕 목표”
다리 불편한 아버지 걱정에 주저하다 진출 결심 새달 호주오픈 출전… “남은 기간 쇼트게임 연습”이정은(23)은 올해 미국여자프… 2019-01-04
59년 묵은 금메달, 하늘에서 목에 걸다
59년 묵은 금메달, 하늘에서 목에 걸다
한국이 마지막으로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정상에 올랐던 1960년 2회 대회의 우승 멤버들 일부가 하늘에서 진짜 금메달을… 2019-01-04
[함께 뜁시다! 넘버원 스포츠] 2년째 최연소 국대 ‘시골 소년’ “감독님이 새벽에 찾…
[함께 뜁시다! 넘버원 스포츠] 2년째 최연소 국대 ‘시골 소년’ “감독님이 새벽에 찾…
열다섯 살. 사춘기가 극단적으로 표출된다는 ‘중2병’을 한창 겪을 나이지만 최원태(남원 거점 스포츠클럽)는 조금 다르다. 겉모… 2019-01-04
명장에 맡기니 국대가 나온다
명장에 맡기니 국대가 나온다
전북 남원은 부산, 광주와 함께 전국 76개 공공 스포츠클럽 중에 ‘거점’이라는 단어가 붙은 3곳 중 하나이다. 인구 8만 2000여… 2019-01-04
세리나 혼복 또 졌다, 단식 3연승했지만 미국은 3연패
세리나 혼복 또 졌다, 단식 3연승했지만 미국은 3연패
테니스 여제 세리나 윌리엄스(미국)가 전날 로저 페더러(이상 38·스위스)와의 혼합 복식 패배에 이어 이번에는 영국 선수들에게… 2019-01-03
전자랜드, 외인 듀오 앞세워 4연승…유도훈 감독 “힘든 상황 수비로 풀었다”
전자랜드, 외인 듀오 앞세워 4연승…유도훈 감독 “힘든 상황 수비로 풀었다”
전자랜드가 외인 듀오의 활약을 앞세워 4연승을 질주했다. 전자랜드는 3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8~19 프로농구 정규… 2019-01-03
보즈니아키 18세 안드레스쿠에게 덜미 호주오픈 어쩌나
보즈니아키 18세 안드레스쿠에게 덜미 호주오픈 어쩌나
세계랭킹 3위 캐롤라인 보즈니아키(28·덴마크)가 18세 비앙카 안드레스쿠(캐나다)에게 덜미를 잡혔다. 톱 시드의 보즈니아키는 … 2019-01-03
벤투호, 할리우드 액션 주의보…경고받으면 ‘1천달러 벌금’
벤투호, 할리우드 액션 주의보…경고받으면 ‘1천달러 벌금’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서 59년 만에 우승 도전에 나선 한국 축구대표팀에 ‘할리우드 액션’ 주의보가 내려졌다. … 2019-01-03
‘서글픈 금메달’ 1960년 아시안컵 우승 주역들 천상에서 목에 건다
‘서글픈 금메달’ 1960년 아시안컵 우승 주역들 천상에서 목에 건다
이런 소식을 전할 때면 조금 서글퍼진다. 한국 축구대표팀이 마지막으로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정상에 올랐던 1960년 2회… 2019-01-03
유럽 경험자가 무려 21명, 아시안컵 첫판 상대 필리핀 의외의 면모
유럽 경험자가 무려 21명, 아시안컵 첫판 상대 필리핀 의외의 면모
현재 유럽에서 뛰는 선수는 3명 뿐이지만 과거에도 뛰었던 선수까지 포함하면 아시안컵 출전 엔트리 23명 가운데 21명이나 된다.… 2019-01-03
손흥민 “아시안컵, 나라에 중요한 일…토트넘엔 미안”
손흥민 “아시안컵, 나라에 중요한 일…토트넘엔 미안”
아시안컵 출전을 위해 소속팀을 비우게 된 손흥민(토트넘)이 팀 동료와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3일 AP통신 등에 따르면… 2019-0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