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미이라’, 전 세계 최초로 6월6일 한국에서 개봉

입력 : 2017-05-19 17:13 ㅣ 수정 : 2017-05-19 17: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톰 크루즈 주연의 액션 영화 ‘미이라’가 현충일인 내달 6일 전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개봉한다고 배급사 UPI코리아가 19일 밝혔다.

이는 개봉일이 6월 9일로 정해진 북미 및 영국, 중국 등 주요 국가보다 3일 앞선 것이다.

영화는 수천 년 동안 잠들어 있던 미이라 아마네트(소피아 부텔라 분)를 깨운 닉(톰 크루즈 분)이 의문의 추락 사고로 숨진 뒤 부활해 전 세계를 파괴하려는 아마네트에 맞서 사투를 벌인다는 내용이다.

15세 이상 관람가 등급을 받았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