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베스터 스탤론 10대 성폭행 혐의로 조사 중

입력 : ㅣ 수정 : 2018-06-14 19: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실베스터 스탤론.  영화 ‘람보’ 스틸컷

▲ 배우 실베스터 스탤론.
영화 ‘람보’ 스틸컷

미 로스앤젤레스 검찰이 람보 및 로키 시리즈 등으로 유명한 미 배우 실베스터 스탤론을 성폭행 혐의로 조사 중이라고 그렉 리슬링 검찰 대변인이 13일(현지시간) 밝혔다고 미 CNN이 보도했다.

스탤론의 성폭행은 지난해 11월 처음 알려졌으며 샌타모니카 경찰이 사건을 검찰로 넘겼다고 리슬링 대변인은 전했다.

샌타모니카 경찰은 스탤론의 성폭행은 1990년대 발생한 것이라고만 말할 뿐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고 있다.

스탤론의 변호인 마틴 싱거는 “내 의뢰인(스탤론)은 혐의를 완강히 부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싱거 변호사는 이어 스탤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은 합의 하에 성관계를 가진 것이라고 주장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생명공학캠프 배너
    2018러시아월드컵
    커버댄스페스티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