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스포츠 10살 국가대표의 ‘놀라운 실력’

입력 : ㅣ 수정 : 2018-06-14 15: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8 한국 폴스포츠 선수권대회 및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10살 꼬마 소녀 김수빈이 선발되 화제가 되고 있다.

스포츠서울은 지난 2일 서울 공릉동 태릉선수촌 승리관에서 열린 선발전에서 활약한 김수빈의 사진과 인터뷰를 전했다. 김수빈은 인터뷰에서 “작년에 유투브에서 폴스포츠를 보고 너무 재미있어서 엄마한테 학원에 보내달라고 졸랐다. 그래서 폴스포츠를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수빈을 지도한 프로 폴스포츠 선수인 김수진은 “7월에 열리는 스페인 국제대회에 참가할 예정이다. 폴스포츠가 올림픽 정식종목이 되면 수빈이는 한국 최초로 금메달을 걸 수 있는 선수가 될 것”이라며 큰 기대를 나타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