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송금 1위 ‘토스’와 제휴…삼성카드 ‘토스 탭탭 S’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8-06-14 18: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인재(왼쪽) 삼성카드 디지털본부장과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 대표가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카드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이인재(왼쪽) 삼성카드 디지털본부장과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 대표가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카드 제공

삼성카드는 간편 송금 애플리케이션(앱)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와 전략적 업무 제휴를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양 사는 서비스 연계를 통해 회원을 확대하고 새로운 디지털 서비스 개발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첫 결과물은 ‘토스 탭탭 S’ 카드다. 2030세대 젊은층에게 인기가 높은 삼성카드의 ‘탭탭’ 브랜드 상품을 토스 앱에서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양 사는 디지털 채널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인재 삼성카드 디지털본부장은 “모바일 간편 송금 1위 서비스인 토스와의 제휴를 통해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2018-06-15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2018공유경제국제포럼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