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얀 선수, ‘신세경 닮은꼴’ 미모 화제 “사진 대방출”

입력 : ㅣ 수정 : 2020-02-26 18: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핸드볼 선수 박하얀이 배우 신세경 닮은꼴 미모로 주목 받고 있다.

25일 방송된 JTBC3 ‘방구석 인터뷰’에서는 박하얀 선수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박하얀 선수는 현재 경남개발공사에서 센터백을 맡고 있다.

박하얀 선수는 핸드볼을 시작하게 된 계기에 “초등학교 4학년 때 취미로 육상 선수 생활을 했었는데 핸드볼 감독님이 당시 체육 선생님의 지인이었다”며 “뛰는 거 좋아하고 운동을 좋아하니까 ‘좋아요’하고 테스트를 봤다”고 밝혔다. 그녀는 단번에 입단 테스트를 통과하고 핸드볼 선수가 됐다고.

이어 박하얀 선수는 “처음엔 핸드볼이 뭔지도 몰랐다”며 “그렇게 따라가서 핸드볼이 뭔지 알게 됐고 해보니까 재미있더라”고 전했다.

방송 이후 박하얀 선수에게 관심이 쏟아졌다. 이에 핸드볼TV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26일 “오늘 초록창 실검 등극한 #실검요정 #박하얀 선수 하드털이 #신세경닮은꼴 #투샷궁금해요”라는 글과 함께 박하얀 선수의 사진 여러 장이 게재됐다. 빼어난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1993년생인 박하얀은 2012년 경남개발공사에 입단해 활약하고 있다. 지난 16일 강원도 삼척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SK핸드볼 코리아리그 여자부 2라운드에서 선두인 SK와 경기에서 탄탄한 수비와 함께 7득점을 올려 팀의 36-32 승리를 이끌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